구글, 이란 연계 의심 58개 계정 삭제

미국 중간선거 앞두고 가짜 계정과 전쟁

구글이 유튜브 등에서 이란과 연계된 것으로 의심되는 58개 계정을 삭제했다고 23일(현지시각) CNBC, 파이낸셜타임스(FT) 등 주요 외신이 보도했다.  구글은 가짜 정보를 퍼뜨리는 계정의 삭제 범위를 넓히고 있다. 이번 주초 페이스북과 트위터가

이 콘텐츠는 사이트 회원 전용입니다. 기존의 사용자라면 로그인 하세요. 새 사용자는 아래에서 회원가입 할 수 있습니다.

기존 사용자 로그인
   
회원가입 페이지입니다.
* 이용약관 에 동의해주세요
*필수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