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이 파슬 그룹(Fossil Group)의 스마트워치 지적재산권(IP)을 4000만 달러(한화 약 449억원)에 인수, 스마트워치 분야 경쟁에 본격적으로 뛰어들었다.17일(현지 시각) 파슬 그룹은 현재 개발 중인 스마트워치 기술과 관련해 4000만 달러의 지적 재산권을 구글에 판매할 계획이며, 연구개발(R&D)팀 일부가 구글에 합류하게 된다고 밝혔다. . 1984년에 설립된 파슬 그룹은 핸드백과 보석, 시계, 의류 등 다양한 상품을 취급하는...
 IBM이 CES 2019에서 세계 최초로 상용화를 목적으로 한 양자 컴퓨팅 시스템인 ‘IBM Q 시스템 원(IBM Q System One)’을 선보였다.또한 올해 안에 IBM Q 퀀텀 연산 센터를 미국 뉴욕주 포킵시에 연다고 밝혔다. 이는 연구소 외부에서 단독 동작이 가능한 최초 범용 양자 컴퓨터다.IBM은 2017년에 17큐비트(Qubit, Quantum Bit) 프로세서 프로토타입을 공개하고, 이번에는...
T-모바일(Mobile)은 세계 최초로 상용 네트워크에서 600MHz로 차세대 이동통신인 5G 영상 통화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이는 중계기 등 기반시설 투자가 줄어들 수 있다는 뜻이다.최대 초당 10기가비트(10Gbps) 초고속 통신이 가능한 차세대 이동통신 시스템 5G는 방대한 양의 데이터 통신을 가능케 하는 차세대 인프라로서 전 세계적으로 주목을 받고 있다. 하지만 문제는 주파수가 높으면 전달...
Can't speak to the authenticity of this video or device, but it's allegedly made by Xiaomi, I'm told. Hot new phone, or gadget porn deepfake? pic.twitter.com/qwFogWiE2F — Evan Blass (@evleaks) 2019년 1월 3일 올해는 접이식 스마트폰인 일명 ‘폴더블폰’이 등장할 것으로 예고되고 있는 가운데, 중국 샤오미(Xiaomi)가 태블릿 크기의 스크린을 3단으로 접는 새로운...
구글 첨단기술 프로젝트팀이 수년간 개발을 진행하고 있는 레이더를 이용한 모션 센서 기술 '프로젝트 솔리(Project Soli)'를 미연방통신위원회(FCC, Federal Communications Commission)가 현재보다 높은 주파수 대역에서 동작시킬 수 있는 허가를 승인했다.따라서 프로젝트 솔리 기술을 탑재한 센서는 항공기에서 작동할 수 있게 됐다.[youtube http://www.youtube.com/watch?v=0QNiZfSsPc0]프로젝트 솔리는 2015년 구글 개발자회의(Google I / O 2015)에서 발표된 기술로...
사람 체온을 이용해 발전하는 배터리가 필요 없는 스마트워치 '파워워치'를 개발한 매트릭스(MATRIX)가 이번에는 체온과 태양광으로 충전하는 신형 스마트워치 '파워워치(Power Watch) 2'를 출시했다.애플워치도 하루에 약 1시간 정도 충전을 해야 하며, 많은 스마트워치 중에서 배터리 성능이 아무리 좋아도 1주일에 한 번 정도는 충전해야 한다. 하지만 1.2인치 컬러 디스플레이를 탑재한 '파워워치 2'는 체온에서...
 기존 4세대 이동통신 4G보다 100배 빠른 5세대 이동통신 시스템 5G가 SK텔레콤, KT, LGU+ 등 국내 주요 통신사가 2020년 상용화를 목표로 연구 개발을 진행하고 있다. 그런데 이 5G 보급에 필수인 중계 안테나를 맨홀 뚜껑으로 대체하려는 시도가 주목을 받고 있다. 5G는 높은 주파수 대역을 이용한 무선 통신으로 30GHz 이상의 밀리미터파 스펙트럼을 사용하기...
포르쉐와 BMW가 공동으로 개발한 450kW급 쾌속 충전 시스템 '패스트 차지(Fast Charge)'가 단 3분 충전으로 약 100km를 주행할 수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2016년 7월에 시작된 '패스트 차지(Fast Charge)' 프로젝트는 독일 연방 교통부와 디지털 인프라로부터 780만 유로의 자금을 지원받았다. 프로젝트 컨소시엄에는 자동차 제조업체인 'BMW'와 '포르쉐', '지멘스', 전기차 충전 네트워크 서비스 제공 업체...
마이크로소프트(MS)가 30일(현지시각) 미국 증시에서 애플을 제치고 시가총액 1위에 올라섰다. MS가 장중 가격이 아니라 종가기준으로 시가총액 1위에 오른 것은 지난 2002년 이후 16년 만이다.MS는 이날 뉴욕증시에서 전일대비 0.6% 오른 110.89달러로 거래를 마쳤다. 반면 애플은 0.5% 하락한 178.58달러로 마감했다. 이에 따라 종가 기준으로 MS의 시가총액은 8512억 달러(약 955조464억원)로 늘어났고, 애플은 8474억 달러(약...
화면이 접히는 폴더블(Foldable) 스마트폰은 침체기로 접어든 스마트폰 시장의 새로운 부흥을 이끌 기대주로 꼽힌다. 올해 들어 세계 스마트폰 시장은 이미 포화 상태에 이르렀고 현재 시장은 교체 수요 중심이다. 스마트폰 시장 중 가장 큰 중국의 스마트폰 보급률이 95% 이상으로 이미 성숙했으며, 제품 교체 주기가 길어져 판매량이 떨어지고 있다. 시장조사업체 카운터포인트리서치에 따르면, 2018년 스마트폰...
'딥마인드 헬스'의 환자상태 모니터링 앱 '스트림스' 개발팀의 구글 헬스 이동과 관련해 의료 데이터가 위험에 노출되는 것 아니냐는 문제가 제기되고 있다. 알파고를 탄생시킨 인공지능 기업 딥마인드(DeepMind) 사업 중 하나인 '딥마인드 헬스'는 지난해 영국 의료보험기구(NHS)와 손잡고 영국 병원 환자 160만명의 의료 데이터를 활용해 의료 종사자를 위한 환자상태 모니터링 앱 '스트림스(Streams)'을 선보인 바...
파키스탄 거의 모든 은행에서 고객 데이터가 해킹 당한 사이버 공격이 발생했다. 이는 일부 대상이 아닌 국가 금융시스템 전체 보안이 뚫린 사건으로 충격을 안겨주고 있다. 7일 파키스탄의 주요 채널인 지오(Geo) TV 보도에 따르면, 파키스탄 연방수사국(FIA, Federal Investigation Agency’s)과 미국 중앙정보국(CIA)은 파키스탄의 거의 모든 주요 은행에서 고객 데이터가 해킹으로 유출됐다고 밝혔다. 글로벌 사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