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연구에 남는 PC 컴퓨팅자원 기부…’폴딩앳홈 프로젝트’ 가동

전 세계적으로 대유행 조짐을 보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코로나19’ 연구에 PC의 남는 컴퓨팅 파워를 사용해 대처하는 프로젝트가 가동됐다. 스탠퍼드대학(Stanford University)을 중심으로 2000년 10월부터 진행되고 있는 분산 컴퓨팅 프로젝트 ‘폴딩앳홈(Folding@home)’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을

이 콘텐츠는 사이트 회원 전용입니다. 기존의 사용자라면 로그인 하세요. 새 사용자는 아래에서 회원가입 할 수 있습니다.

기존 사용자 로그인
   
회원가입 페이지입니다.
* 이용약관 에 동의해주세요
*필수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