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커머스 부문 분사

카카오가 커머스 사업부문을 분사해 독립 법인 '카카오커머스(가칭)'를 설립한다.

카카오는 20일 이사회를 개최하고 ,커머스 사업부문을 분사해 사업의 전문성을 확보하고 경쟁력을 강화해, 카카오톡 내에서의 범위를 넘어서 본격적인 커머스 영역으로 사업 범위를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카카오 측은 “커머스 서비스 이용자들에게는 최적화된 쇼핑 정보와 편의성을 제공하고, 사업자들에게는 효율적으로 상품을 판매할 수 있는 인프라 서비스와 솔루션 제공 등을 통해 국내 시장을 선도하는 커머스 플랫폼으로 성장해 나간다”고 말했다. 

카카오는 이용자들이 국내 뿐 아니라 해외 제품을 손쉽게 구매할 수 있고, 사업자들이 해외로 진출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글로벌 커머스 플랫폼으로 성장하기 위해 신속하고 전문적인 의사결정이 가능한 조직 체계를 확립한다는 계획이다.

카카오커머스는 분사 이후 카카오톡 선물하기, 카카오톡 스토어, 카카오스타일, 카카오장보기, 카카오파머, 다음 쇼핑 등 카카오의 커머스 서비스를 비롯해 이후 확대될 신규 커머스 서비스 사업을 맡게 된다.

카카오는 오는 10월 31일 주주총회를 개최하고 분사에 대한 최종 승인을 거친 뒤 12월 1일 분사를 마무리할 예정이다. 

IT뉴스 / 이강민 기자  kangm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