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자 개발 한국형발사체 ‘누리’ 10월 시험발사

전남 고흥 나로우주센터 발사대에 세워진 시험발사체. [한국항공우주연구원 제공] 우리나라 최초로 순수 우리기술로 개발 중인 한국형발사체(KSLV-2)의 새로운 이름으로“누리”가 선정됐다. 한국형발사체는 1.5톤급 실용위성을 지구 저궤도(600km~800km)까지 쏘아 올릴 수 있는 3단형 우주발사체로, 연간

이 콘텐츠는 사이트 회원 전용입니다. 기존의 사용자라면 로그인 하세요. 새 사용자는 아래에서 회원가입 할 수 있습니다.

기존 사용자 로그인
   
회원가입 페이지입니다.
* 이용약관 에 동의해주세요
*필수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