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백화점, 아마존AWS와 협력 ‘미래형 매장’ 세워

- 현대백화점, 아마존과 손잡고 2020년 '미래형 유통매장' 선보인다

▲현대백화점 압구정본점

현대백화점그룹은 세계 최대 온라인 유통업체인 아마존과 손잡고 미래형 유통매장 조성에 나선다.

현대백화점은 20일, 아마존웹서비스코리아 본사에서 아마존웹서비스(AWS)와 미래형 유통매장 구현을 위한 전략적 협력 협약(SCA)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오는 2020년 하반기 서울 여의도 파크원 부지에 오픈 예정인 현대백화점 여의도점(가칭)에 아마존AWS을 적용해 미래형 백화점을 적용한다는 계획이다.

현대백화점은 이 같은 시스템 구축으로 고객 구매패턴과 온오프라인 활동 정보를 실시간으로 분석하고 세분화해 개인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이 같은 소식에 누리꾼들은 “국내 대기업인 현대백화점도 어쩔 수없이 아마존과 손잡을 수밖에 없는 한계가 드러났다”고 지적했다.

IT뉴스 / 이새잎 기자  ebi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