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암DMC 무인자율주행버스 운행…5G 융합 테스트베드 조성

서울시가 상암DMC에 운전자 없이 자동차 스스로 달리는 ‘자율협력주행’ 테스트베드를 만든다. 이는 어떤 차량통신망을 쓰더라도 실증 가능한 세계 최초의 테스트베드다.  0.1초 만에 대용량 정보를 주고받는 초고속 이동통신기술 5G를 비롯해 이동통신 방식의

이 콘텐츠는 사이트 회원 전용입니다. 기존의 사용자라면 로그인 하세요. 새 사용자는 아래에서 회원가입 할 수 있습니다.

기존 사용자 로그인
   
회원가입 페이지입니다.
* 이용약관 에 동의해주세요
*필수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