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최대 이익 내고 확대경영 선언…업계는 우려 목소리

- 15조원 분기 이익 냈지만 단일 사업부문 호황은 위험하다

삼성전자가 올 3분기에 영업이익 15조원을 실현해 사상 최대 이익이 났다. 삼성은 그 이익을 주주에게 환원하기 위해 배당과 자사주매입을 확대하고 투자도 작년의 2배 가까운 규모로 늘리겠다고 발표했다.   하지만 재계 일각에서는

이 콘텐츠는 사이트 회원 전용입니다. 기존의 사용자라면 로그인 하세요. 새 사용자는 아래에서 회원가입 할 수 있습니다.

기존 사용자 로그인
   
회원가입 페이지입니다.
* 이용약관 에 동의해주세요
*필수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