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음-카카오 합병, 시총 4조…네이버 긴장?

[김들풀 기자] 국내 2위 포털 다음커뮤니케이션(대표 최세훈)과 국내 1위 모바일 메신저 카카오(공동대표 이제범, 이석우)가 합병 계약을 체결, 통합법인 ‘다음카카오’가 출범했다. 이로써 시가총액 4조원 대의 거대 IT공룡이 탄생하게 됐다. 두 회사는

이 콘텐츠는 사이트 회원 전용입니다. 기존의 사용자라면 로그인 하세요. 새 사용자는 아래에서 회원가입 할 수 있습니다.

기존 사용자 로그인
   
회원가입 페이지입니다.
* 이용약관 에 동의해주세요
*필수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