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업계 첫 ‘메모리-AI프로세서’ 결합 ‘HBM-PIM’ 개발

  삼성전자가 업계 처음으로 메모리 반도체와 인공지능(AI) 프로세서를 하나로 결합해 최대 1.2TFLOPS 성능의 HBM-PIM(Processing-in-Memory)을 개발했다. 최근 인공지능의 응용 영역이 확대되고 기술이 고도화됨에 따라 고성능 메모리에 대한 요구가 지속해서 커져 왔으나

이 콘텐츠는 사이트 회원 전용입니다. 기존의 사용자라면 로그인 하세요. 새 사용자는 아래에서 회원가입 할 수 있습니다.

기존 사용자 로그인
   
회원가입 페이지입니다.
* 이용약관 에 동의해주세요
*필수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