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첫 파킨슨병 맞춤형 줄기세포로 임상치료 성공

- 하버드 의대 김광수 교수, '역분화 줄기세포' 기술로 뇌 이식 임상 성공

미국 하버드 의대 한인 과학자가 세계 최초로 파킨슨병을 앓고 있는 환자 본인 피부세포를 도파민 신경세포로 변형해 뇌에 이식하는 방법으로 환자 맞춤형 줄기세포 임상 치료에 성공했다. 하버드 의대 맥린병원(McLean Hospital, Harvard

이 콘텐츠는 사이트 회원 전용입니다. 기존의 사용자라면 로그인 하세요. 새 사용자는 아래에서 회원가입 할 수 있습니다.

기존 사용자 로그인
   
회원가입 페이지입니다.
* 이용약관 에 동의해주세요
*필수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