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4.13 총선 특집 페이지 오픈

네이버는 4.13 총선을 앞두고, 유권자들에게 신속하고 정확한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제20대 국회의원 선거’ 특집 페이지를 오픈했다. 

총선 특집 페이지는 선거 당일까지 후보자 정보는 물론 총선과 관련한 뉴스, 여론조사 등을 종합적으로 전달하고 이후 선거 일정에 따라 투표안내와 같은 선거 정보, 후보자 토론회, 실시간 투표율부터 출구조사 및 개표 현황 등을 차례로 선보일 예정이다. 

413naver

네이버는 선거기간 동안 ‘정확하고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는 공정한 플랫폼’ 운영 원칙을 바탕으로, 유용하고 균형 있는 선거 정보를 담아 제공할 방침이다. 

총선 특집 페이지는 1차, 2차에 걸쳐 ▶뉴스, ▶여론조사, ▶후보자, ▶토론회로 구성해 유권자들은 시시각각 변하는 총선 정국과 후보자 동향 등을 한 번에 파악할 수 있다. 

총선의 흐름을 살펴볼 수 있는 뉴스는 세분화하여 제공한다. 시간의 흐름대로 선거 관련 중요한 뉴스를 볼 수 있는 ‘주요뉴스’, 언론사의 주요뉴스를 최신순으로 보여주는 ‘실시간 뉴스’, 총선의 주요이슈를 날짜별로 배열해 어떠한 일이 있었는지 시간의 흐름으로 살펴보는 ‘이슈 타임라인’, 언론사의 그래픽 뉴스만 모아 보여주는 ‘그래픽뉴스’ 등 코너를 통해 유권자는 다양하고 편리하게 뉴스를 통해 정보 확인이 가능하다. 

네이버는 총선 기간 동안 서비스의 공정성을 확보하고, 투명하고 객관적으로 서비스를 운영하기 위한 다양한 정책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네이버뉴스는 공정성·정확성·독립성 원칙에 입각한 ‘네이버 4.13 총선 기사배열 원칙’을 공개했다. 총선 기사배열 원칙은 ▲공정한 선거정보 제공, ▲충실하고 정확한 내용 전달, ▲유권자들의 의견을 보여주고 참여 공간의 장 마련, ▲기사 배열자 윤리 기준 준수 등을 담았다. 

아울러 네이버뉴스 편집에 대한 자문과 검증을 맡은 별도의 자문기구인 ‘네이버 뉴스편집자문위원회’는 총선 기간 동안 네이버뉴스의 기사배열 공정성과 객관성을 검증하기 위해, 총선 기사배열 모니터링단과 외부 전문가 옴부즈맨 제도를 2월 1일부터 4월 13일 선거일까지 운영한다. 선거기간 동안 정치뉴스에 대한 모니터링을 체계적으로 진행하고, 선거 종료 후 기사배열 모니터링 및 연구분석 결과를 담은 백서를 상반기 중에 발간해 이용자에게 공개할 계획이다. 

네이버 유봉석 미디어센터장은 “후보자들의 공약과 행보, 이에 대한 여론의 반응을 직관적으로 제공함으로써 선거에 대한 국민적 관심과 참여를 유도할 것”이라며 “’정확하고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는 공정한 플랫폼’이라는 네이버 선거 서비스 원칙에 맞게 운영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상헌 기자  ebiz@itnews.or.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