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글단체, ‘광화문 한자 현판’ 문화재청 상대 감사 청구

오른쪽부터 송현 한글문화원장, 김종택 한글학회장, 이대로 한말글문화협회 대표, 김한빛나리 한글학회 총무부장 한글학회, 한말글문화협회 등 한글단체는 6일 “문화재청의 광화문 현판을 한자로 결정은 잘못된 것이다”고 주장하며 감사원에 감사청구서를 제출했다. 이로써 ‘광화문 현판’

이 콘텐츠는 사이트 회원 전용입니다. 기존의 사용자라면 로그인 하세요. 새 사용자는 아래에서 회원가입 할 수 있습니다.

기존 사용자 로그인
   
회원가입 페이지입니다.
* 이용약관 에 동의해주세요
*필수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