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찌(Gucci) “앞으로 모피 사용하지 않겠다”

- 아르마니, 캘빈 클라인, 랄프 로렌에 이어 구찌도 ‘탈(脫)모피’ 선언

▲사진자료: Pxhere 이탈리아 명품브랜드 구찌(Gucci)가 앞으로 동물 모피를 사용하지 않겠다고 선언했다.   12일 CNN에 따르면 구찌의 마르코 비자리(Marco Bizzarri) CEO는 런던대학의 패션 행사에 참석해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것이 구찌의 핵심가치”라며

이 콘텐츠는 사이트 회원 전용입니다. 기존의 사용자라면 로그인 하세요. 새 사용자는 아래에서 회원가입 할 수 있습니다.

기존 사용자 로그인
   
회원가입 페이지입니다.
* 이용약관 에 동의해주세요
*필수란